포토
[포토]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 김래원-공효진, 설렘 유발 로코 커플
오훈 기자  |  sisasinmun8@sisasinmu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24  23:29:41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포스트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 배우 김래원, 공효진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진 / 오훈 기자]

[시사신문 / 오훈 기자] 24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배우 김래원, 공효진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 자리에는 김한결 감독을 비롯해 배우 공효진, 김래원이 참석했다.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는 전 여친에 상처받은 ‘재훈’(김래원)과 전 남친에 뒤통수 맞은 ‘선영’(공효진), 이제 막 이별한 두 남녀의 솔직하고 거침없는 현실 로맨스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10월 2일 개봉한다.

 

오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