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경제
한샘, ‘동행세일’ 효과 톡톡…중소 대리점 계약 증가대리점 주말 계약 금액 14% 증가, 직영매장은 7% 상승
임현지 기자  |  sisasinmun8@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7.09  11:00:25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포스트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 한샘이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참여한 이후 전국 가구 대리점 계약 금액이 행사 실시 전보다 14% 증가했다고 밝혔다. ⓒ한샘

[시사신문 / 임현지 기자] 종합 홈 인테리어 전문기업 한샘은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참여한 이후 전국 가구 대리점 계약 금액이 행사 실시 전보다 14% 증가하며 중소 대리점주 매출 활성화로 이어지고 있다고 9일 밝혔다.

동행세일 실시 이후 한샘인테리어 등 가구 대리점의 최근 2주 주말(6월 27~28일·7월 4~5일) 계약 금액은 직전 2주 주말 대비 (6월 13~14일·6월 20~21일) 약 14% 증가했다. 가구 직영매장은 같은 기간 약 7% 증가했다.

한샘은 신혼 및 이사시즌을 비켜가며 매출이 정체되는 여름철임에도 불구하고 고관여 제품인 소파, 침대 등 가구 계약이 증가한 것을 고무적으로 평가하고 있다.

또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가구, 가전 등을 구매하는 ‘인도어 소비’ 트렌드가 주목 받고 있는 만큼 소비자들에게 합리적인 가격으로 홈 인테리어 제품을 제안한다는 계획이다.

한샘은 전국 한샘디자인파크, 한샘인테리어 등에서 12일까지 동행세일 마지막 주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세라믹 식탁인 ‘바흐 701 인칸토’ 세트는 최대 30만원 할인한다. 침대와 매트리스를 구매한 고객이 80만 원 이상 소파 또는 옷장을 구매하면 최대 47만9000원 상당의 거실장 또는 서랍장을 증정한다.

‘바흐 703 시어터’ 소파는 최대 60만 원 할인하고 스테디셀러인 ‘유로 601 키안티’ 소파도 최대 50만 원 할인한다. ‘바흐 702 인피니’ 소파는 최대 30만 원 할인 판매한다.

더불어 매트리스와 침대를 함께 구매하면 침대를 50% 할인 받을 수 있다. 할인 대상 제품은 ▲유로501 ▲유로502 ▲유로503 ▲유로504 ▲유로604 5종이다.

한샘 관계자는 “내수 경제 활성화라는 대한민국 동행세일의 취지에 공감하고 가구 한정수량 특가세일 등을 준비했는데 실제 대리점 계약 상승으로 이어져 긍정적으로 보고 있다”며 “전국 한샘 매장에서 진행되는 동행세일 마지막 주 행사에도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임현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