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정치
대안정치연대, “與 전경련 방문…조국 문제 해결 우선”김기옥, “나 몰라라 했던 전경련 인사들과의 생뚱맞은 행보”
박고은 기자  |  parkgo516@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25  17:49:28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포스트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 조국 법무부 장관[사진 / 시사포커스 DB]

[시사신문 / 박고은 기자] 여당 지도부가 전경련을 공식 방문한 것에 대해 대안정치연대는 25일 “조국 법무부장관의 문제 해결이 우선이고 분열된 민심을 하나로 모으고 혼란한 국정안정이 우선”이라고 지적했다.

김기옥 대안정치연대 대변인은 이날 국회 논평을 통해 “조국사태로 국가를 혼란스럽게 만들고 민심을 분열시키고 검찰 고발을 운운하는 장본인인 정부여당의 행보가 이제 와서 그동안 나 몰라라 했던 전경련 인사들과의 생뚱맞은 행보가 진정성 있게 느껴지지 않는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이렇게 정국이 혼란스런 상황에서 경제 활성화 방안을 놓고 전경련과 머리를 맞댄다고 뾰족한 효과가 있을지 의문”이라며 “민주당은 우선적으로 조국장관 임명과 관련한 정국불안과 국민 피로감을 해소하는 게 우선”이라고 강조했다.

김 대변인은 “검찰에 대한 압박도 멈추어야 한다”며 “정부여당의 갈지자 행보가 더욱 국민들을 혼란스럽게 만들고 경제에 악영향을 주는 행위임을 인식하기 바란다”고 꼬집었다.

 

박고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