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경제
DGB대구은행 - 베트남 Vietcombank 상호 협력 업무협약 체결베트남 리딩뱅크와의 협약, 한국·베트남 금융 교류 확대 및 동반성장 기반 마련
김은지 기자  |  sisasinmun8@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9  15:57:49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포스트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 김태오 DGB대구은행 은행장과 응우엔 타잉 뚱 VCB 부행장 등이 지난 18일 오후 4시 베트남 하노이 Vietcombank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DGB대구은행

[시사신문 / 김은지 기자] 대구은행과 베트남 Vietcombank가 상호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DGB대구은행(은행장 김태오)은 지난 18일 오후 4시 베트남 하노이 Vietcombank 본사에서 금융업무 상호협력, 시장동향 정보교류, 직원 교환연수 등의 내용을 포함한 MOU를 체결했다고 19일 발표했다.

DGB대구은행은 급변하는 세계 경제환경 속에서 해외진출 국내기업의 금융니즈를 반영하고 글로벌 금융시장에서 새로운 성장비전을 실현한다는 취지로 2016년 6월 베트남 호치민지점 설립 허가신청서를 제출했다.

2018년 10월 베트남 총리실의 CL(접수 확인서)을 수령한 DGB대구은행은 베트남 리딩뱅크 중 하나인 Vietcombank와의 이번 체결을 통해 한국·베트남 금융 교류를 확대하고 동반성장의 기반을 마련하는 실질적인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베트남은 한국의 아세안 최대 교역국으로 한국의 경제성장을 책임지는 우리 기업들의 글로벌 밸류체인 중심축으로 한국의 3대 수출국이자 5대 투자국이다.

Vietcombank는 2017년 Euromoney지 선정 ‘The Best Bank in Vietnam in 2017’, 2018년 Finance Asia지 선정 ‘Vietnam’s Best Bank in 2018’, 2018년말 기준 ROE(자기자본이익률) 23.5% 달성 등 자금운용과 수익성 면에서 돋보이는 실적을 시현해오고 있다.

김태오 회장은 “이번 체결을 통해 ‘Digital Global Banking group’에 걸맞는 새로운 성장동력 창출과 수익다변화를 위한 핵심 전략의 일환인 현지화 및 수익성 중심 글로벌 네트워크의 본격적인 확대를 기대한다”고 말하면서 “대내외적으로 경영성과를 검증 받은 현지 로컬 은행과의 업무제휴로 선도적인 시너지 강화효과를 이룰 것”이라는 뜻을 밝혔다.

DGB대구은행측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DGB금융그룹이 베트남을 포함한 캄보디아, 미얀마, 라오스 등 인도차이나 금융벨트를 구축해나가는 시금석이 되는 것과 동시에 올해 안에 호치민지점 인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DGB금융그룹은 국내 금융시장의 한계를 극복하고, 신성장 사업 발굴을 위해 2016년 12월 라오스에 DGB캐피탈 자회사인 DLLC 현지법인을 설립했다. DGB대구은행은 2012년 12월 중국 상해지점을 개점, 2018년 1월 캄보디아의 MFI(여신전문금융기관) 캠캐피탈 인수 및 2019년 4월 상업은행(DGB Specialized Bank) 전환 신청, 2019년 하반기 미얀마 MFI 현지법인설립 예정 등의 활발한 해외진출사업을 통해 향후 100년 은행의 기틀을 마련하기 위해 해외로 영업네트워크를 확대하고 있다.   

김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