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미스터 기간제, '은밀잠입' 윤균상...판도라의 상자 오픈 암시'잠입수사 선수' 입장...명문사학 '미스터리' 한복판으로 잠입
이청원 기자  |  sisasinmun8@sisasinmu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1  12:29:49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포스트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 ⓒOCN

[시사신문 / 이청원 기자] ‘미스터 기간제’가 ‘잠입작전’ 티저 포스터 2종을 공개해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11일 OCN 새 수목극 ‘미스터 기간제’ 제작진 측이 공개한 첫 번째 티저 포스터에는 ‘진실을 밝히기 위한 그의 잠입작전이 시작된다’는 카피와 함께 윤균상의 극과 극 얼굴이 2분할로 배치돼 눈길을 끈다. 

좌측에는 훈남 기간제 교사로 변신한 윤균상의 얼굴이 담겨 있다. 동그란 안경을 착용하고 머리를 내린 그는 온화하고 수더분한 미소를 짓고 있다. 이에 반해 우측의 윤균상은 모든 것을 꿰뚫을 듯한 눈빛을 보여주고 있다. 새까만 동공이 푸른 이채로 번뜩여 비장한 포스를 더한다. 
 
그런가 하면, 두 번째 티저 포스터 속 윤균상은 은밀하게 불 꺼진 학교에 잠입한 모습이다. 그는 어두운 복도의 끝을 응시하며 굳게 닫힌 비밀의 문을 열려고 하고 있다. 

자신이 추적하는 진실을 향해 거침없이 다가가는 윤균상의 모습이 긴장감을 치솟게 한다. 동시에 그가 잠입한 학교에 숨겨진 진실이 무엇일지 ‘미스터 기간제’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미스터 기간제’는 상위 0.1% 명문고에서 벌어진 의문의 살인사건과 그 진실을 밝히려는 속물 변호사의 잠입 작전을 그린 명문사학 잠입 스릴러다. 
 
극중 윤균상이 정체를 숨기고 상위 0.1%인 명문사학 ‘천명고’에 기간제 교사로 잠입하는 속물 변호사 ‘기무혁(기강제)’ 역을 맡아 관심을 높이고 있다. 

이청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