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경제
스타벅스, 리저브·티바나·드라이브스루 결합한 ‘더양평DTR점’ 오픈경기 양평 위치…364평, 좌석수 261석 국내 최대 규모
임현지 기자  |  sisasinmun8@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7.24  10:08:55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포스트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개점 21주년을 맞이해 경기 양평군에 당사의 모든 노하우를 집대성한 ‘더양평DTR점’을 오픈한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시사신문 / 임현지 기자]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개점 21주년을 맞이해 경기 양평군에 당사의 모든 노하우를 집대성한 ‘더양평DTR점’을 오픈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매장은 스타벅스의 프리미엄 커피 경험이 가능한 ‘리저브 바’, 특화된 티를 즐길 수 있는 ‘티바나 바’를 비롯해, 차 안에서 주문 및 픽업이 가능한 ‘드라이브 스루’를 함께 운영한다. 이처럼 3가지 운영 특성이 한 매장에 모두 결합된 사례는 이번 매장이 처음이다.

규모 역시 전체 364평으로 스타벅스 국내 최대를 자랑한다. 총 3층에 261석의 좌석으로 구성된다. 각 층마다 계단식 좌석을 배치하는 등 자연스럽게 층과 층 사이가 연결되는 듯한 디자인을 구현했다.

매장 1층은 드라이브 스루 이용 고객을 위한 주문 및 픽업 공간과 일부 좌석 공간으로 운영된다. 2층은 리저브&티바나 바를 함께 운영한다. 중층인 2.5층에는 일반 음료와 푸드, MD 등을 즐길 수 있도록 했으며, 3층은 고객 좌석공간과 야외무대 및 객석 형태의 루프탑을 동시에 운영한다.

더양평DTR점은 힐링과 휴식의 공간을 구현하고자 해당 매장에서만 즐길 수 있는 ‘AOP버터 크루아상’과 ‘월넛 고르곤졸라 브레드’ 등 특화 푸드 19종도 선보인다.

송호섭 스타벅스 대표이사는 “이번 매장은 가족 단위 관광객이 많이 찾는 양평 특성을 반영해 방문객들이 보다 편히 머물다 갈 수 있도록 모든 노하우를 한데 모은 최초 복합 매장”이라며 “양평을 찾는 고객들에게 힐링의 공간, 특별한 경험을 쌓을 수 있는 공간으로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현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