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경제
설 명절 승차권 예매율 55.3%총 168만석 중 93만석 판매…온라인 예매 비율 92%
임솔 기자  |  rimsoll@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08  17:33:16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포스트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 7일과 8일 이틀 동안 진행한 올해 ‘설 승차권 예매’ 결과 예매율 55.3%를 기록했다. ⓒ한국철도

[시사신문 / 임솔 기자] 한국철도(코레일)가 7일과 8일 이틀 동안 진행한 올해 ‘설 승차권 예매’ 결과, 총 공급좌석 168만석 중 93만석이 팔려 예매율 55.3%를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전체 예매 방법 중 온라인 비율이 92%(86만석), 역창구 예매가 8%(7만석)로 온라인 예매를 더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노선별 예매율은 경부선 57.8%, 경전선 58.6%, 동해선 54.8%, 호남선 60.5%, 전라선 65.8%, 강릉선 40.2%로 집계됐다.

귀성객이 가장 많은 날은 1월 24일로 이날 하행선 예매율은 83.9%(경부선 87.1%, 호남선 90.7%)였다. 귀경객은 1월 26일 가장 많이 움직여, 상행선 예매율 76.9%(경부선 80%, 호남선 87.3%)를 기록했다.

잔여석은 8일 오후 3시부터 역창구와 자동발매기, 한국철도 홈페이지, 스마트폰 앱 ‘코레일톡’ 등에서 평소처럼 구매할 수 있다.

명절 예매 기간 동안 예약한 승차권은 12일 밤 12시(자정)까지 결제해야 한다. 결제하지 않은 승차권은 자동으로 취소되고 예약대기 신청자에게 우선 제공되므로 주의해야 한다.

명절 승차권은 예약부도 최소화와 실제 이용자의 승차권 구입기회 확대를 위해 환불 위약금 기준이 평소보다 강화된다.

임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