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경제
LG전자, V50 ThinQ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진행기존 LG 듀얼 스크린을 사용하는 고객들도 새롭게 출시된 LG 듀얼 스크린처럼 사용
임솔 기자  |  rimsoll@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01  17:31:23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포스트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 LG V50 ThinQ와 듀얼 스크린. ⓒLG전자

[시사신문 / 임솔 기자] LG전자가 올 상반기 출시한 LG V50 ThinQ에 소프트웨어(SW) 업데이트를 실시하며 고객 사용성을 한 번 더 업그레이드한다고 1일 밝혔다.

LG전자는 지난주부터 LG V50 ThinQ 고객들을 대상으로 LG 듀얼 스크린의 사용성을 높이는 SW 업데이트를 진행하고 있다. 고객이 이용중인 이동통신사에 따라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OTA, Over the air)’ 방식 순차 업데이트가 이뤄진다.

새롭게 추가되는 기능은 ▲고객이 LG V50 ThinQ와 듀얼 스크린에서 서로 다른 앱을 실행할 때 각각의 앱 볼륨을 개별 조절할 수 있도록 하는 ‘앱별 볼륨 조정’ ▲듀얼 스크린을 결합한 상태에서도 앱 아이콘 크기를 조절할 수 있는 ‘화면내용 크기 조정’ 등이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기존 LG 듀얼 스크린을 사용하는 고객들도 새롭게 출시된 LG 듀얼 스크린의 사용자환경을 경험할 수 있게 됐다. LG전자는 소프트웨어 패치로 구현이 가능한 신기능들에 대해서는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실시, 기존 LG 듀얼 스크린을 사용하는 고객들에게도 쾌적해진 사용자환경을 제공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예를 들어 ▲게임 종류나 고객 취향에 따라 게임패드를 만들 수 있는 ‘나만의 게임패드’ ▲화면 두 개를 하나의 큰 화면처럼 볼 수 있도록 한 ‘확장 모드’ 등은 지난달 진행한 SW 업데이트를 통해 LG V50 ThinQ 사용자들도 사용할 수 있다.

또 ▲듀얼 스크린을 360도 뒤로 완전히 젖힌 상태에서 카메라에 비친 피사체를 듀얼 스크린에 띄워 마치 미러리스 카메라처럼 사진을 촬영할 수 있도록 한 ‘전면카메라 미러모드’ ▲사진첩에서 선택한 사진을 듀얼 스크린에 띄워주는 ‘갤러리 확장’ 등은 연내 새 운영체제 ‘안드로이드 10’과 함께 업데이트를 앞두고 있다.

LG전자 관계자는 “LG 듀얼 스크린의 사용성을 지속 업그레이드해 나감과 동시에 기존 고객들에게도 쾌적한 사용자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임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