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경제
KT, AI 기반 차세대 네트워크기술 세계에 알린다24일~26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SDWAN SUMMIT 2019’ 참여
임솔 기자  |  rimsoll@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24  18:06:06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포스트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 프랑스 파리 SDWAN SUMMIT 2019 행사장에서 KT 직원들이 관람객들에게 솔루션을 소개하고 있다. ⓒKT

[시사신문 / 임솔 기자] KT는 프랑스 파리에서 9월 24일부터 26일까지 열리는 ‘SDWAN SUMMIT 2019’에 참여해 ‘AI 기반 차세대 네트워크 기술’과 ‘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크(이하 SDN) 기반의 스마트 스페이스 기술’을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KT는 행사기간 동안 전시부스를 차리고 미래 빌딩, 아파트, 공원 등에서 스마트 스페이스 구현을 위해 AI 및 SDN 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차세대 네트워크 솔루션들을 소개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기술은 ▲ 네트워크를 SDN 기반으로 가상화 및 통합제어하고 인공지능 기술(AI)을 통해 운용관리에 편리함을 제공하는 ‘차세대 AI 네트워크 기술’ ▲ 광케이블과 무선(5G/LTE, WiFi, IoT)으로 연결된 망에서 SDN 기반으로 손쉽게 네트워크를 구성하고 통합 자동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 와이어리스 (Smart Wireless) 네트워크 솔루션을 통한 ‘스마트 스페이스 기술’이다.

KT는 인공지능 기술로 통신 장애를 분석해 원인을 찾고 빠른 복구를 돕는 솔루션을 2018년도에 출시했으며, 이를 기반으로 5G를 포함한 유무선 통합 네트워크 운용전반으로 확대를 위한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이는 소프트웨어기반 인프라 솔루션이기 때문에 해외수출이 가능하며 다양한 산업 환경에도 제약 없이 활용 가능하다.

한편 KT는 이번에 전시되는 AI 기반 차세대 네트워크 기술 및 스마트 스페이스 기술을 연내 구미전자정보기술원과 구미시 도담공원에 직접 적용할 예정이다. 이는 2018년에 이어 과기정통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NIA)이 주관하는 ‘지능형 초연결망 선도사업’ 사업자로 선정되어 진행하는 것으로, 지능형 초연결망 선도 사업은 AI, IoT, 클라우드, 빅데이터, 5G 등 4차 산업혁명시대의 네트워크들을 효율적으로 수용하기 위해 2017년부터 2020년까지 추진되는 사업이다.

KT 인프라연구소 이선우소장은 “최근 인공지능 및 SDN 기술을 집중적으로 개발하여 네트워크 운용 효율성을 향상 시키고 있으며, 앞으로도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수 있는 차세대 지능형 네트워크 기술을 지속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임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