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경제
직장인·구직자 10명 중 6명, 프리랜서로 일할 의향 있어프리랜서 근무 시 하고 싶은 일? ‘평소 관심 있는 분야의 일(60%)’
이영진 기자  |  sisasinmun8@sisasinmu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10  15:17:08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포스트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 직장인과 구직자 5명중 3명은 정규직이 아닌 비정규 프리랜서로 일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 / 잡코리아)

[시사신문 / 이영진 기자] 직장인과 구직자 5명중 3명은 정규직이 아닌 비정규 프리랜서로 일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빠른 시대 변화에 맞춰 비정규 프리랜서 근로 형태가 확산되는 ‘긱 이코노미’ 트렌드에 대해서도 긍정적이란 답변이 많았다.

10일 잡코리아는 알바몬과 함께 직장인과 구직자들의 프리랜서 근무 의향을 조사했다. 이번 조사에는 구직자 809명, 직장인 521명을 더해 총 1,330명이 참여했다.

잡코리아에 따르면 직장인 62.8%, 구직자 60.0%가 정규직이 아닌 비정규 프리랜서로 일 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직장인·구직자들이 비정규 프리랜서로 근무하려는 이유를 조사한 결과(*복수응답), ‘원하는 시간에만 근무하는 등 비교적 자유롭게 일할 수 있을 것 같아서’란 답변이 60.5%의 응답률로 1위에 올랐다. 다음으로 ‘회사·조직 문화 등을 신경 쓰지 않아도 돼서(34.5%)’와 ‘취업 또는 창업에 도움이 될 것 같아서(23.2%)’, ‘높은 수입을 얻을 수 있을 것 같아서(19.6%)’ 등의 답변이 이어졌다.

이들에게 비정규 프리랜서로 근무 시 어떤 일을 하고 싶은지 조사한 결과, ‘현재 전공·근무 중인 업종과 유사한 일-특기를 살릴 수 있는 일(38.8%)’보다는 ‘평소 관심 있는 분야의 일(60.7%)’을 하고 싶다는 답변이 20% 이상 높게 나타났다.

한편 빠른 시대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비정규 프리랜서 근로 형태가 확산되는 ‘긱 이코노미’ 트렌드에 대해, 직장인과 구직자들은 ‘긍정적’이란 입장을 보였다. 잡코리아가 ‘긱 이코노미 트렌드에 대한 의견’을 묻자 ‘긍정적’이란 답변이 42.3%로 가장 많았던 것. 이어 ‘잘 모르겠다’는 답변은 37.9%를 기록했고, ‘부정적’이란 답변은 19.8%로 가장 적었다.

긱 이코노미 트렌드가 긍정적이라 답한 응답자들은 그 이유로 ‘여러 일을 해볼 수 있을 것 같아서(50.2%)’, ‘원하는 기간에 비교적 자유롭게 근무할 수 있을 것 같아서(47.5%)’, ‘취업시장의 일자리 부족 문제가 다소 해결될 것 같아서(25.4%)’ 등을 꼽았다(*복수응답).

반면 부정적이라 답한 응답자들은 ‘안정적인 고용 형태가 아니라서(78.0%)’, 비정규직 고용 형태가 더 많아질 것 같아서(49.6%)’, ‘일정 수준 이상의 금액을 벌기 어려울 것 같아서(27.3%)’ 등을 긱 이코노미를 부정적으로 보는 이유로 들었다(*복수응답).

향후 긱 이코노미 트렌드가 어떻게 변화할 지 묻는 질문에는 ‘확산(59.3%)’되거나 ‘현재와 비슷할 것(33.3%)’이란 답변이 주를 이뤘다.

이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