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경제
롯데지주, “신격호 명예회장 기력 회복”신 명예회장 당일 오후 3시께 퇴원
이영진 기자  |  sisasinmun8@sisasinmu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2  18:19:08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포스트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 롯데지주에 따르면 신격호 명예회장이 기력을 회복하고 당일 오후 3시께 병원에서 퇴원했다. (사진 / 시사포커스DB)

[시사신문 / 이영진 기자] 롯데지주에 따르면 신격호 명예회장이 기력을 회복하고 당일 오후 3시께 병원에서 퇴원했다.

롯데지주 관계자는 “퇴원 후 4시 10분께 소공동 롯데호텔에 도착했다”고 12일 밝혔다.

앞서 신 명예회장은 서울 소공동으로 거소 이전 후 건강이 악화되어 지난 2일 서울아산병원에 입원한 바 있다.

후견인에 따르면 신 명예회장은 입원 후 기력이 회복되어 퇴원해도 좋다는 의사 소견을 받았다. 하지만 고령이기에 퇴원 후에도 각별한 건강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이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