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사회
韓, EU발표 종합혁신지수 글로벌경쟁국 중 7년 연속 1위'EU포함 평가대상국 전체 기준으로 스위스 다음으로 2위
이청원 기자  |  sisasinmun8@sisasinmu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9  13:51:33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포스트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 글로별 경쟁국 혁신수준 비교 / ⓒEuropean Innovation Scoreboard 2019-기획재정부

[시사신문 / 이청원 기자] 한국이 세계 ‘2018년 종합혁신지수’에서 137점으로 글로벌 경쟁국 중 7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19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EU 집행위원회에 발표한 ‘2018년 종합혁신지수’에서 한국이 7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이번 평가는 EU 28개 회원국, 인접국 및 글로벌 경쟁국 간 혁신성과 비교를 위해 지난 2001년부터 매년 실시되고 있다.

특히 글로벌경쟁국으로는 한국, 미국, 캐나다, 호주, 일본, 중국, 브라질, 인도, 남아공, 러시아 등이 포함돼 있으며 혁신여건, 투자, 혁신활동, 파급효과 4개 부문에 27개의 세부지표를 적용해 종합혁신지수를 산출한다.

평가는 EU 회원국의 평균을 100으로 해 각국의 혁신성과를 비교하는데 한국이 1위를 차지한 데 이어 캐나다, 호주, 일본, EU가 그 뒤를 이었다.

더불어 한국은 평가대상국 전체를 기준으로 하면 스위스 157점에 이어 2위를 차지했다.

한국 경우 직접 비교가 가능한 16개 평가지표 중 11개 지표에서 EU 평균보다 우수한 것으로 파악됐으며 특히 ‘기업부문의 R&D 투자’(238.1), ‘디자인권 출원’(226.8), ‘상표권 출원’(225.8) 측면에서 한국의 위치는 선도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고인용 과학논문 비중’(64.1), ‘지식집약 서비스 수출비중’(87.8) 등은 상대적으로 뒤쳐진 것으로 나타났다.
 

이청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