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경제
신한금융 GIB 사업부문,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와 업무협약 체결우수 창업/벤처/중소기업 발굴 및 육성을 공동 추진하기 위한 MOU 체결
임솔 기자  |  rimsoll@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4  16:45:28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포스트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 신한금융그룹 GIB 사업부문은 13일 오후 여의도 신한금융투자 본사에서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주)와 우수 창업 기업 발굴·투자 및 기술사업화 추진 활성화를 공동으로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서 신한금융 GIB사업부문 정운진 대표(사진 왼쪽에서 네 번째),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주) 유현오 대표(사진 왼쪽에서 다섯 번째) 및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신한금융

[시사신문 / 임솔 기자] 신한금융그룹 GIB 사업부문은 13일 오후 여의도 신한금융투자 본사에서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와 우수 창업기업 발굴·투자 및 기술사업화 추진 활성화를 공동으로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는 2008년 국내 최초로 설립된 대학기술지주회사로 우수기술의 발굴, 사업화, 보육, 투자 등 스타트업의 성장 단계별 맞춤형 엑셀러레이터 역할을 수행한다. 기술창업기업 투자 및 매칭 기회 제공, 보유 기술의 사업화 모델 수립, 대내외 전문가 매칭, 해외엑셀러레이터 연계 등 다양한 인큐베이팅 프로그램 지원과 투자를 통한 창업 기업과의 동반 성장을 추구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신한금융그룹 GIB사업부문 정운진 대표와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 유현오 대표가 참석하여 향후 양사가 ▲우수 창업기업 발굴 및 투자 지원 ▲공동 투자조합 결성 및 운용을 통한 창업기업 생태계 활성화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신한금융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가 보유하고 있는 우수 창업기업을 발굴하고 투자, 육성하는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그룹차원에서 추진하고 있는 ‘혁신성장 프로젝트’의 핵심 사업인 혁신기업 발굴과 투자 확대에 더욱 속도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한금융은 지난 3월 국내 창업/벤처/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지원하는 ‘신한 혁신금융 추진위원회’을 출범했으며 ▲기업대출 체계 혁신 ▲혁신기업 투자 확대 ▲혁신성장 플랫폼 구축 의 3대 핵심 방향을 중심으로 혁신금융을 추진하고 있다. 이중 GIB 사업부문은 5년간 2조 1천억원을 혁신기업에 투자하는 ‘혁신성장 프로젝트’ 를 총괄하고 있다.

신한금융은 혁신기업에 대한 체계적인 투자를 위해 지난 4월 이후 한국성장금융, 한국과학기술지주, 서울대학교기술지주와의 업무협약(MOU)을 체결하는 등 유관기관과의 협력을 강화하고 있으며 2019년 5월 누적 2481억원의 직간접투자를 통해 지속적으로 혁신기업 발굴 및 육성에 힘쓰고 있다.

이날 신한금융 관계자는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와의 협업을 통해 혁신기업에 대한 체계적인 발굴과 육성을 추진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신한금융그룹이 적극적으로 추진해오고 있는 ‘혁신성장 프로젝트’ 에 더욱 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임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PHOTO